헤라 블랙 컨실러(사진=아모레퍼시픽)

[우먼타임스 서은진 기자] 아모레퍼시픽 럭셔리 뷰티 브랜드 헤라가 모든 잡티 유형을 커버해 어떠한 결점도 놓치지 않는 ‘블랙 컨실러’를 새롭게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새롭게 출시하는 헤라 ‘블랙 컨실러’는 다양한 피부 결점들을 완벽하게 커버하기 위해 서로 다른 내용물과 어플리케이터를 적용했다. ‘블랙 컨실러 닷 커버’는 트러블, 기미, 점과 같은 작고 진한 잡티를, ‘블랙 컨실러 스프레드 커버’는 다크서클, 주근깨, 홍조 등 옅고 넓은 잡티를 커버하는 내용물을 담았다. 

어플리케이터 역시 ‘닷 커버’는 위생에 뛰어난 메탈팁으로 국소 부위에 사용하기 적합하고, 팁으로 찍고 두드리면 한 번의 터치만으로도 강력한 밀착 커버가 완성 된다. ‘스프레드 커버’는 유연하게 휘는 브러쉬 팁으로 구석까지 펴 바르고 손으로 블렌딩하면 촘촘하고 얇은 밀착 커버를 완성할 수 있다. 두 제품은 각각 라이트, 미디움, 딥의 3가지 컬러로 출시되었으며, 잡티 종류에 따른 선택으로 손쉬운 무결점 커버가 가능하다.

저작권자 © 우먼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