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블씨엔씨, 편집숍 도전…국·내외 150개 브랜드 취급, ‘색조’에 힘줘
에이블씨엔씨, 편집숍 도전…국·내외 150개 브랜드 취급, ‘색조’에 힘줘
  • 심은혜 기자
  • 승인 2019.06.14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대에 오픈한 눙크 매장(사진=에이블씨앤씨)
이대에 오픈한 눙크 매장(사진=에이블씨앤씨)

[우먼타임스 심은혜 기자] 에이블씨엔씨가 화장품 편집숍 시장에 뛰어들었다. 국내외 다양한 브랜드들을 선보이며 화장품을 좋아하는 뷰티 구루들의 마음을 사로잡겠다는 계획이다. 

에이블씨엔시는 미샤를 포함, 약 150여개의 브랜드를 취급하는 멀티숍 ‘눙크(NUNC)’를 론칭했다고 14일 밝혔다.

눙크는 미샤, 어퓨, 미팩토리, 셀라피 등 에이블씨엔씨 브랜드 외에도 시세이도, 하다라보, 캔메이크, 지베르니 등 전 세계 150여 유명 브랜드들의 3,000여 가지 제품을 판매한다. 특히 국내외를 막론하고 현재 가장 주목 받는 색조 브랜드들을 만날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에이블씨엔씨 관계자는 “눙크는 클래식 브랜드부터 팝 브랜드, 인디 브랜드까지 다양한 브랜드를 취급한다”며 “특히 세계적으로 트렌디한 다양한 메이크업 브랜드들의 신제품을 가장 빨리 접할 수 있는 곳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눙크’는 ‘지금’, ‘현재’ 등을 의미하는 라틴어에서 따왔다. 오늘을 사랑하고, 매 순간을 특별하고 소중하게 만들어 간다는 브랜드 철학을 담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에이블씨엔씨는 지난 13일 서울 이화여대 앞에 ‘눙크 1호점’을 오픈했다. 이어 이달 내 홍대와 목동, 부천, 수원 등에 4개 매장을 추가 오픈할 예정이며. 온라인 몰은 21일 첫 선을 보인다. 

7월까지는 부산, 대구, 대전 등지를 포함해 전국에 20여 개 점포를 열 계획이며, 연말까지 고객과 시장 반응에 따라 점포 수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박현진 에이블씨엔씨 전략기획본부 상무는 “클래식한 베스트셀러부터 개성 있는 신제품까지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이는 만큼 화장품을 좋아하는 ‘뷰티 구루’들의 마음을 확실히 사로잡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